기사 (전체 18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칼럼니스트] '침묵의 나선이론' 노린 졸렬한 꼼수 아니길…
대통령선거일이 47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정치권의 대선 시계가 숨 가쁘게 돌아가고 있다. 이런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후보 간에 치열한 공방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다수의 매체와 정치전문가들은 민주당 경선이 본선보다 더 치열할 것으로 보인다며 ...
김정순 언론학 박사 / 휴먼에이드 미디어센터장  2017-03-24
[칼럼니스트] 목련
반세기를 거슬러무슨 연유이기에상처로 얼룩져 있나혹독한 겨울 지나이리 휘고 저리 뒤틀려이 땅에 우뚝 솟아 있다는이유 하나만으로세차게 갈기어져 갔다숨을 쉰다는 것이생명의 끈을 이어 간다는 것이죄가 될 수 있을까애타게 기다리다하나 둘세파(世波)에 사라져 간...
편집인 이치수  2016-03-07
[칼럼니스트] 지속가능한 안전사회, 안전생태계
건강한 숲에는 해충과 잡초·잡목들이 침입하지 못한다고 한다. 왜냐하면 건강한 숲은 그 자체로 완결성을 가지고 있어서 낯선 유해 식물들이 비집고 들어갈 틈을 주지 않는 다는 것이다. 생태계 관점에서 보면 숲에 사는 나무와 새,...
이성호 국민안전처 차관  2016-02-05
[칼럼니스트] 제주도에 외국영리병원이 왜 필요한가?
지난 12월 18일 보건복지부에선 외국의료기관인 녹지국제병원의 사업계획서를 승인한다고 발표했다. 중국 부동산개발회사인 녹지그룹에서 100% 투자해서 만든 ‘녹지제주헬스케어타운유한회사’에서 총투자비 778억을 투자해 성형외과, 피부과, 내과, 가정의학과...
장은식 전 제주경실련 공동대표  2015-12-31
[칼럼니스트] 나폴레옹 법전도 해석 필요
자유, 평등의 시대정신을 분출시킨 프랑스 대혁명이후 집대성된 ‘프랑스 민법전’, 소위 나폴레옹법전은 ‘세계 3대 법전’의 하나로 분류된다. 이 법전은 간결하면서도 격조 높은 문체로 정평이 나 있어 당시 대문호 스탕달이 하루도 빠짐없이 읽었다고 한다.나...
권혁재 조달청 규제개혁법무담당관  2015-11-09
[칼럼니스트] ‘국유림’은 내 것이 아닌 국민 모두의 것
“국가 땅을 세금을 내는 국민이 좀 쓰겠다는데 뭐가 문제입니까?”일선 현장을 다닐 때면 종종 듣는 말이다. 국유림을 무단으로 점유해서 고추, 옥수수 등을 가꾸고 계신 분들이나, 산채 등을 재배하기 위해서 국유림을 이용할 수 있도록 부탁을 하시는 주민 ...
김용하 산림청 차장  2015-11-06
[칼럼니스트] 연무 (煙舞)
삶의 고비마다우리는,얼마나 많은 힘든 결정을 하고 살아왔나!오늘도내일도그리고 생을 다하는 그날까지도우리는, 우리에게 주어진 배역을즐겁고 평온하게받아들여야만 한다.... 연무 (煙舞) 차가운 기운이 켜켜이쌓여간다 어깨는 움츠려 들어가고조바심은 가슴을 파...
편집인 이치수  2015-10-27
[칼럼니스트] 우주선진국 미국과 협력해 ‘우주 대항해 시대’ 개척
최근 화성 지표면에 소금기가 있는 물이 흐른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미국이 보낸 화성 탐사 궤도선이 화성 지표면을 정밀 관측한 결과다. 미국, 러시아, 유럽, 인도 등 인류의 오랜 화성 탐사 역사에서 가장 중요한 발견 중 하나로 꼽힌다. ...
문해주 미래창조과학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  2015-10-23
[칼럼니스트] [기고]정부3.0은 무엇을 하는가?
박근혜 대통령은 대선후보 시절인 2012년 7월 공유와 협력을 기반으로 국정 운영방식을 혁신하는 정부3.0을 추진하겠다고 공약했다. 그리고 대통령에 당선된 2013년부터 활발하게 정부3.0을 추진해 왔다. 그러나 많은 국민이...
송희준 정부3.0 추진위원장  2015-09-30
[칼럼니스트] 다문화정책 현실성 확보가 우선
불과 십 수 여년 전만해도 한국 사회에서 국제결혼은 왠지 모를 거리감이 있었고, 외국인 노동자가 같은 공간에서 생활하는 모습이 익숙한 풍경은 아니었다.그렇지만 최근의 사회상은 이러한 어색함이 오히려 이상한 모습인 형태로 바뀌었다. 통칭 다문화라는 표현...
한백미래포럼 조성명 회장  2015-09-15
[칼럼니스트] 급변의 시대, 추석 문화
제주도민들은 매년 필연적으로 집안가족들만 모여하는 가족벌초와 문중종친들이 모여하는 모듬(문중) 벌초를 구분해서 추석 전에 모두 해야만 한다. 벌초는 화장문화가 없던 제주도민들이 어릴 적부터 할아버지와 부모님들에게 교육을 받고 참여하며 당연히 추석 전에...
고덕수 제주시 도시디자인과 도시개발담당  2015-09-15
[칼럼니스트] 인생은 리더십이다
요즘 광고에 니나노~니나노 하는 노래가 귀에 들어온다. 우리 모두가 마음 같아서는 닐니리야 하면서 살고 싶지만, 맘대로 되지 않는 것이 인생이라는 걸 잘 알고 있어서 광고에도 저런 노래가 나온 것이 아닌가 싶기도 하다.경기 좋을 때도 가격이 오르지 않...
최병규 데일카네기 강사  2015-09-12
[칼럼니스트] [기고]올바른 청렴의 생각을 가지자
최근 따라 경찰 공직자의 부정비리 문제로 세상이 떠들썩하고 있다. 그럴 때마다 떠오르는 단어가 생각난다. 바로 청렴이다.청렴의 뜻을 ‘성품과 행실이 높고 맑으며, 탐욕이 없다’라는 말인데 요즘 각종 방송통신매체에서는 부정비리를 저지른 경찰 공직자들을 ...
나주경찰서 윤석순 경사  2015-09-11
[칼럼니스트] [기고] 송문영, 제주농촌 중요자원은 사람
지난 9월 7일, 애월체육관에서는 ‘제주시농업인단체 한마음대회’가 개최되었다. (사)제주시4-본부의 주관으로 제주시 5개 농업인단체 800여명이 모여 농업의 발전방향을 모색하며 회원들의 단합을 도모했다. 이번 행사를 지켜보며 제주농촌에 있어서 우리 농...
송문영 제주농업기술센터 농촌지도파트장  2015-09-09
[칼럼니스트] [기고] 조성명 회장, 우리 아이들의 미래, 어른들이 행동하여 지키자
한 때 많은 아이들을 출산하는 국가 중 하나였던 한국이 언제부터인가 아이를 거의 낳지 않는 국가로 변모하기 시작하였다. 그에 따라 부지불식간에 저출산 현상은 미래 국가 생존과 직결되는 시급한 문제로 다가오게 되었고, 위기감을 느낀 정부도 다양한 노력을...
조성명 한백미래포럼 회장  2015-09-04
[칼럼니스트] [특별기고] ‘문화 융합을 통해 서귀포 원도심을 활성화 해 나가는 길’
한 지역의 도시는 역사 ․ 전통·정체성이라는 큰 의미의 문화를 지니고 있다. 그간 산업화 시대를 거치면서 도시는 자본이 상품화시킨 상업적 의미의 도시로 비켜가고 있는 실정이다. 도시는 지역민들의 삶의 터전이기도 하며, 특히 쇠퇴되어 가고 있...
현을생 서귀포시장  2015-08-31
[칼럼니스트] 밤하늘에 핀 꽃
그 옛날,초등학교에 다닐 때,밤하늘의 수많은 별들을 보면서우리는 여느 아이들처럼 꿈도 많았다.죽림동 안동네,제일 높은 곳에 위치한 '말랭이'.말랭이(언덕)을 당시 마을사람들은 그렇게 표현했다.밤하늘을 수 놓고 있는 헤아릴 수 없는 많은 ...
편집인 이치수  2015-08-28
[칼럼니스트] [정책기고] 사용후핵연료 처리, 우리 세대의 몫
원자력발전을 시작한 지 38년, 부지선정 30년 세월의 노력 끝에 이달 28일 경주시민의 참여 속에 경주 방폐장 준공식이 열린다. 방사성 폐기물 처분시설 확보라는 난제가 슬기롭게 해결돼 국가적으로 정말 큰 짐을 덜게 됐다. 만약 경주시민의 이해와 동의...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2015-08-27
[칼럼니스트] 용인시 병폐 '음서제' 뿌리 뽑아야
정의의 붓으로 인권을 쓴다!대한민국을 병들게 하는 음서제를 뿌리 뽑아야 한다'며 부의 세습을 넘어 권력과 신분마저 대물림되는 현실이 이 나라를, 청년들을, 자라나는 아이들을 병들게 하고 있다는 주장이 이사회를 강타하고 있으면서 서민들의 가슴을 ...
손남호 기자  2015-08-26
[칼럼니스트] 소모적인 역사관 논쟁을 경계한다
정부는 광복 70주년을 맞아 지난 14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했다. 이날 처음으로 전국 모든 고속도로의 통행료를 면제했다. 50억을 투입해 제작한 KBS ‘광복 70년 국민대합창’ 행사장(월드컵경기장)에는 시민 7만 명이 운집했다. 박근혜 대통령도 자리...
차효진 기자  2015-08-20
여백
About WORLDYANIYRIAdvertise with usWork for Us Whistle Blowing Reader’s ContributionInconvenience Report Privacy PolicyYouth Policy
Worldyan Media Group Corporation, CEO Lee Cheesoo Newspaper Registration Number: Seoul, 다11051
1105 Hansin B/D, 12 Mapo-daero, Mapo-gu, Seoul, Korea Tel: 02-707-1118,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화순
All materials contained may not be used without the prior permission of Worldyan Media Group Corporation.
Copyright Worldyan Media Group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Email: webmaster@worldyan.com for more information.